• 아시아투데이 로고
“효성첨단소재, 신소재 성장성 기대…목표가↑”

“효성첨단소재, 신소재 성장성 기대…목표가↑”

기사승인 2021. 05. 04. 08: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신증권은 4일 효성첨단소재에 대해 탄소섬유, 아라미드 등 신소재의 성장성이 높을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50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한상원 대신증권 연구원은 “1분기 영업이익은 834억원으로 시장 기대치를 상회했다”며 “타이어코드와 스판덱스 회복과 신소재 수익성 개선 모두 긍정적인 요인”이라고 진단했다.

한 연구원은 “탄소섬유의 경우 수소 산업 성장에 수혜(저장탱크)가 예상되는 제품으로 생산능력 2만4000톤을 확보할 경우 매출액 5000억원 이상, 영업이익 800~1000억원대 창출이 기대된다”며 “탄소섬유의 성장성에 기반한 중장기적 관점의 투자 접근을 권고한다”고 설명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