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권익위, 5월 근로강요·입시비리 집중 신고 기간

권익위, 5월 근로강요·입시비리 집중 신고 기간

기사승인 2021. 05. 04. 10: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민권익위원회가 5월 한 달간 근로기준법, 사립학교법, 고등교육법, 초·중등교육법 위반행위에 대한 집중 신고를 받는다.

4일 권익위에 따르면 신고 대상은 △폭행, 협박, 감금으로 근로를 강요하는 행위(근로기준법) △사립학교법인 수익을 사립학교 경영 이외의 목적에 사용하는 행위(사립학교법) △입학자격이 없는 자에게 입학허가를 하는 행위(고등교육법) △부정한 방법으로 국가나 지자체로부터 교육비를 지원받는 행위(초·중등교육법) 등이다.

신고는 정부합동민원센터(서울)나 권익위 종합민원상담센터(세종) 방문·우편, 또는 청렴포털(www.clean.go.kr)에 하면 된다.

자신의 신분을 밝히지 않고 변호사를 통해 신고할 수 있고, 청렴포털에 게시된 명단을 참고해 자문변호사단에게 상담받을 수 있다.

이들 위반행위는 지난달 20일부터 공익신고 대상으로 추가됐다. 이에 따라 관련 신고자는 법적 보호를 받을 수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