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강남구, 소상공인 온라인 판매 지원

강남구, 소상공인 온라인 판매 지원

기사승인 2021. 05. 05. 09: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강남구청 전경
강남구청 전경
서울 강남구가 9월까지 온라인쇼핑 ‘라이브커머스’에 참여할 소상공인 70명을 모집한다고 5일 밝혔다.

구는 온라인 판로를 확보하지 못한 소상공인을 위해 지난 1월 네이버와 협약을 맺고 사업을 기획했다. 비대면 소비 확대로 실시간 온라인에서 상품을 판매하는 ‘라이브커머스’ 영역이 급성장하고 있다는 점에 착안했다.

라이브쇼핑은 1시간 동안 시청자와 소통하며 구매를 유도하는 방식으로 구는 5월 중 첫 쇼핑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70회를 진행할 계획이다. 구는 스튜디오와 촬영장비, 소품 등 라이브쇼핑에 필요한 일체의 기재를 지원하며, 상품판매 컨설팅과 쇼호스트 섭외까지 지원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구청 홈페이지(gangnam.go.kr)에서 내려 받은 신청서를 작성해 통신판매업신고증, 사업자등록증과 함께 담당자 이메일(h282110@gangnam.go.kr)로 제출하면 된다. 최종 참가자는 지역협의체 실무위원회 심사를 거쳐 수시로 선정된다.

한편 구는 채널 운영방법과 SNS 활용법 등 소상공인이 라이브커머스를 직접 제작할 수 있도록 35차례의 교육을 병행할 방침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