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업은행,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출시 2달 만에 5000좌 돌파

기업은행,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출시 2달 만에 5000좌 돌파

기사승인 2021. 06. 15. 11: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0615111318
IBK기업은행은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출시 2달 만에 발급좌 수가 5000좌를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해당 카드는 지난 3월 31일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발급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출시된 카드로 신용회복위원회에서 채무조정을 받고 월 변제금을 6개월 이상 성실상환한 채무자라면 발급 받을 수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소액이지만 신용 한도가 부여된 카드 발급으로 일상생활의 불편함을 일부 해소하고 신용거래 실적이 쌓여 개인 신용점수 회복에도 도움이 된다”며 “가입 대상 고객이 특정된 상품이지만 발급 신청이 많은 편”이라고 설명했다.

상환 기간에 따라 6개월 이상 성실히 상환한 고객은 월 10만원 한도의 후불교통카드를, 1년 이상 상환한 고객은 월 30만원 한도의 소액신용한도카드를 발급할 수 있다.

신용회복위원회에서 카드 발급 가능 안내를 받은 고객은 영업점 및 기업은행 홈페이지에서 발급 신청을 할 수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국책은행으로서 앞으로도 금융소외 계층을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해 포용금융을 적극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