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씨티은행, ESG협의회 신설…ESG에 대한 임직원 인식 제고

씨티은행, ESG협의회 신설…ESG에 대한 임직원 인식 제고

기사승인 2021. 06. 18. 10: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유명순 행장 "ESG, 기업의 필수적인 생존전략"
한국씨티은행 ESG 협의회
유명순 한국씨티은행장(왼쪽 다섯 번째)과 씨티은행 ESG 협의회 위원들은 지난 17일 서울 종로구 본점에서 킥오프 회의를 갖고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제공=씨티은행
한국씨티은행은 지난 17일 ESG 협의회를 신설하고, 킥오프 회의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유명순 한국씨티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 25명으로 구성된 씨티은행 ESG 협의회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에 대한 직원들의 인식제고, 고객 니즈에 맞는 ESG 콘텐츠 및 상품 제공 등을 통한 고객 관계 강화, 플라스틱 줄이기 BYOC(Bring Your Own Cup) 캠페인 진행 등 의미 있고 실천적인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유명순 씨티은행장은 “ESG는 단지 지나가는 유행이 아닌 기업의 필수적인 생존 전략으로, ESG를 신속히 체화하고 확산해 능동적으로 대응한다면 새로운 기회가 될 것”이라며 “ESG 협의회를 통해 씨티은행이 고객은 물론이며 지역사회와도 보다 두터운 신뢰를 형성하여 함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씨티은행은 ‘Best ESG Bank’를 전략 목표로 기업 고객의 ESG 경영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통해 ESG 금융 확대를 지원하고 있다. 민간은행 최초 여성 은행장 선임과 높은 여성임원 비율 등 모범적인 지배구조 체계를 갖추고 있다. 또한 비영리단체 등과 파트너십을 맺고 기후변화 대응 및 청년취업역량 강화에도 주도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