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개포 풋고추’ 본격 출하

기사승인 2021. 06. 20. 11: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예천군)개포풋고추 본격 출하 (3)
개포풋고추 본격 출하 모습/제공=예천군
예천 장성훈 기자 = 경북 예천군이 전국 최고 품질과 명성을 자랑하는 ‘개포 풋고추’가 서울 가락동 농수산물시장 등을 통해 본격적으로 출하되고 있다.

20일 예천군에 따르면 매운 향과 은은하고 톡 쏘는 맛이 일품인 개포 풋고추는 소비자들 입맛을 사로잡으면서 인기가 좋아 서울과 대구 농수산물시장 등 출하되고 있으며 출하가격은 10kg 1상자 당 4만 원대 정도로 평년 대비 다소 높게 형성되고 있다.

특히 지난해 40여억원 정도 농가 소득을 올리는 효자 작목으로 작목회원은 175농가이고 재배면적은 55ha로 올해는 작황이 좋은 편이라 더 많은 소득을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처럼 개포 풋고추가 전국 최고 농·특산물로 명성을 얻게 된것은 1987년 첫 재배를 시작한 이래 오랫동안 축적된 재배기술과 노하우, 그리고 군의 전폭적인 지원과 농협·작목반에서 품질향상을 위한 노력 결정체로 분석된다.

장호연 개포풋고추작목회 회장은 “작목반 활성화에 최선을 다해 농민들에게 도움이 되고 개포 풋고추의 우수한 품질과 명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