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네이버 “이베이코리아 인수 참여 안한다”

네이버 “이베이코리아 인수 참여 안한다”

기사승인 2021. 06. 22. 14: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네이버 사옥 전경
네이버가 22일 공시를 통해 이베이코리아 인수전에 참여하지 않는다고 발표했다.

네이버는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일환으로 이베이코리아 지분 일부 인수 등을 검토하였으나 최종적으로 인수 절차에 참여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당초 신세계그룹과 네이버 컨소시엄이 롯데그룹을 제치고 국내 이커머스 3위 업체 이베이코리아를 인수할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네이버는 공정거래위원회 규제 등을 우려해 인수전에서 발을 뺀 것으로 알려졌다.

이베이코리아 인수에는 신세계 이마트가 단독으로 나설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 아직 최종 인수 가격과 조건은 확정되지 않았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