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연립주택 텃밭서 양귀비 재배…70대 여성 입건

연립주택 텃밭서 양귀비 재배…70대 여성 입건

기사승인 2021. 06. 22. 15: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 구로경찰서 전경 최종
서울 구로경찰서 전경 /아시아투데이DB
연립 주택 텃밭에서 양귀비를 대량으로 재배한 7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구로경찰서는 22일 신도림동의 한 연립주택 텃밭에서 아편의 원료가 되는 양귀비 430주를 재배한 혐의(마약류 관리법 위반)로 이모씨(79)를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씨는 경찰 조사에서 꽃이 예뻐 관상용으로 씨앗을 심었으며, 약물을 얻기 위한 목적은 없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씨를 상대로 양귀비 입수 경로와 마약 투약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