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준현, ‘맛있는 녀석들’ 하차…유민상·김민경·문세윤 3인체제 유지

김준현, ‘맛있는 녀석들’ 하차…유민상·김민경·문세윤 3인체제 유지

기사승인 2021. 07. 22. 17: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013001001974600160921
김준현이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하차한다./아시아투데이DB
김준현이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하차한다.

김준현의 소속사 SM C&C는 22일 “남다른 애정을 담았던 프로그램인 만큼 하차를 결정하기까지 많은 고민을 해왔다. 내년이면 김준현도 데뷔 15년 차가 되어서, 익숙한 것들을 잠시 내려두고 자신을 재정비하는 시간을 갖고자 한다”고 밝혔다.

또한 ‘맛있는 녀석들’ 제작사 IHQ도 “김준현이 22일 촬영을 마지막으로 6년 동안 꾸준히 출연해온 ‘맛있는 녀석들’을 마무리 지었다”며 “언제나 김준현을 응원하겠다는 송별의 메시지와 함께 제작진과 멤버들의 마음을 담은 선물도 전달했다”고 전했다.

지난 2015년 1월 파일럿 방송부터 지금까지 ‘맛있는 녀석들’과 함께 한 김준현은 그동안 안정적인 진행과 음식에 대한 남다른 철학으로 ‘김프로’, ‘요뚱’ 등의 애칭을 얻으며 시청자들에게 사랑 받아왔다.

김준현은 “시청자 여러분들의 사랑과 프로그램을 이끌어주시는 제작진, 동료분들의 노고 덕에 오랜 시간 함께할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이제는 ‘맛있는 녀석들’의 시청자로서 언제나 응원하고 또 마음으로 함께하겠다. 그동안 너무 행복했고, 감사했다”고 하차 소감을 밝혔다.

한편 ‘맛있는 녀석들’은 유민상, 김민경, 문세윤 3인 체제로 진행하며 매회 게스트를 초대할 예정이다. 제작진은 “‘맛있는 녀석들’은 팬들의 충성도가 높은 프로그램”이라며 “시청자들과 소통하면서 새로운 시도와 업그레이드된 재미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