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도쿄 올림픽] 한국 펜싱 女 에페, 단체전 은메달…런던 대회 이후 9년만

2020 TOKYO OLYMPICS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대표팀을 응원합니다.
  • 6
  • 4
  • 10

대한민국 종합 16 위

전체 순위보기 >

[도쿄 올림픽] 한국 펜싱 女 에페, 단체전 은메달…런던 대회 이후 9년만

기사승인 2021. 07. 27. 20: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올림픽] 아쉬운 은메달<YONHAP NO-5001>
한국 펜싱 여자 에페 대표팀이 27일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B홀에서 열린 도쿄 올림픽 단체전에서 에스토니아에 패한 뒤 아쉬워하는 최인정을 위로하고 있다. /연합
한국 펜싱 여자 에페 대표팀이 2020 도쿄올림픽 단체전 결승에서 9년 만에 올림픽 은메달을 따냈다. .

최인정(계룡시청), 강영미(광주광역시 서구청), 송세라(부산광역시청), 이혜인(강원도청)으로 구성된 여자 에페 대표팀은 27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여자 에페 단체전 결승에서 에스토니아에 32-36으로 패해 준우승했다.

한국 여자 에페는 은메달을 획득한 2012년 런던 대회 이후 9년 만에 다시 은메달을 따냈다. 준결승에서 현재 세계 1위인 중국을 잡으며 올림픽 여자 에페 종목 사상 첫 금메달 가능성도 밝혔지만 결승에서 좌절했다.

한국은 아직 올림픽 여자 에페 종목에선 금메달이 없다. 개인전에선 입상 기록이 없고, 단체전에선 런던 대회에 이어 두 번째 은메달을 수확했다.

이번 대회 한국 펜싱은 24일 남자 사브르 개인전의 김정환(국민체육진흥공단)의 동메달에 이어 대회 두 번째 메달을 품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