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올 상반기 등록·예탁증권 관련 대금 2경6313조…전년比 3%↑

올 상반기 등록·예탁증권 관련 대금 2경6313조…전년比 3%↑

기사승인 2021. 07. 29. 15: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등록 예탁.
./ 제공 =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이하 예탁원)은 올해 상반기 등록·예탁증권과 관련해 처리된 대금이 2경6313조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일평균 214조원 규모다. 전년 동기 2경5540조원(일평균 206조원) 대비 3.0% 증가했다.

예탁원에 따르면 대금종류별 규모는 장외결제대금이 2경3988조원(91.2%), 권리행사대금이 1173조원(4.5%), 집합투자증권대금이 643조원(2.4%), 시장결제대금이 477조원(1.8%), 기타대금이 30조원(0.1%) 순으로 나타났다.

장외결제대금 중에선 전체의 87.1%를 차지한 장외 레포(Repo·환매조건부채권) 결제대금이 2경887조원으로 가장 많았다. 채권기관결제대금은 2852조원으로 11.9%, 주식기관 결제대금은 247조원으로 1%를 각각 차지했다.

시장결제대금 중에선 거래소채권시장결제대금(345조원)이 72.4%로 가장 큰 부분을 점유했다. 거래소주식시장결제대금(130조원)이 27.3%, 거래소금시장결제대금(1조원)이 0.2%, K-OTC시장결제대금(0.3조원)이 0.1%로 각각 집계됐다.

권리행사대금은 채권권리행사대금이 1126조원(96%), 주식권리행사대금이 47조원(4%)으로 나타났다.

채권권리행사대금 중에선 단기사채원리금이 569조원으로 가장 많았고, 채권원리금(205조원), 기업어음원리금(161조원), 국채원리금(118조원) 등의 순이었다.

집합투자증권대금은 설정환매대금 627조원(97.4%), 집합투자증권분배금 15조(2.5%), 기타 4000억원(0.1%)이 각각 처리됐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