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도쿄 올림픽] 조구함, 유도 100㎏급 세계랭킹 2위 꺾고 결승 진출...銀 확보

2020 TOKYO OLYMPICS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대표팀을 응원합니다.
  • 6
  • 4
  • 10

대한민국 종합 16 위

전체 순위보기 >

[도쿄 올림픽] 조구함, 유도 100㎏급 세계랭킹 2위 꺾고 결승 진출...銀 확보

기사승인 2021. 07. 29. 18: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올림픽] 유도 조구함, 결승 진출
조구함이 29일 일본 도쿄 무도관에서 열린 남자 -100kg급 준결승 경기에서 포루투갈 조르지 폰세카를 상대로 승리한 후 기뻐하고 있다. /연합
유도 대표팀 남자 100㎏급에 출전한 조구함(29·KH그룹 필룩스)이 준결승에서 승리를 따낸 뒤 결승에 진출해 도쿄 올림픽 유도 첫 은메달을 확보했다.

조구함은 29일 도쿄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유도 남자 100㎏급 준결승에서 세계랭킹 2위 조르지 폰세카(포르투갈)를 꺾고 업어치기 절반으로 결승에 진출했다.

세계랭킹 6위인 조구함은 경기 시작과 동시에 특기인 업어치기를 시도했지만, 무위로 끝났다. 경기 중간에는 상대 선수가 왼쪽 엄지손가락 통증을 호소했다. 이후 두 선수는 힘 싸움을 하며 치열한 승부를 이어갔다.

승부는 경기 막판에 갈렸다. 조구함은 정규시간 종료 18초를 남기고 한팔 업어치기를 성공해 절반을 얻었다. 이후 조구함은 두 차례 지도(반칙)를 기록했지만, 승부엔 영향을 주지 않았다.

한국 유도 선수가 도쿄올림픽 결승에 진출한 건 조구함이 처음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