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한천 둔치주차장 침수위험 알림시스템 운영

기사승인 2021. 09. 17. 10: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3억9800만원 투입해 진출입로 7개소에 차량 차단기 번호 인식기 등 설치
한천 둔치주차장 알림시스템(2)
예천군은 한천 둔치 주차장에 설치된 침수위험 알림시스템을 본격 운영한다. /제공=예천군
예천 장성훈 기자 = 경북 예천군은 집중호우 등에 대비하기 위해 한천 둔치주차장 침수위험 알림 시스템을 본격 운영한다.

17일 예천군에 따르면 올해 행정안전부 둔치주차장 침수위험 알림시스템 구축 공모 사업에 최종 선정돼 사업비 3억 9800만원으로 진출입로 7개소에 차량 차단기, 번호 인식기 등을 설치했다.

침수위험 알림시스템은 차량이 주차장으로 진입하면 차량 번호를 인식해 집중호우나 태풍 등 하천 수위가 상승할 경우 자동차 의무보험 가입관리 전산망에 등록된 차량 소유주 휴대전화로 즉시 위험 상황을 알리는 문자를 자동 발송한다.

과거에는 담당 공무원이 주차장에 주차된 차량에 남겨진 연락처를 확인한 후 전화로 차량 이동을 요청해야 해 빠른 대피를 유도하기 어려웠으나 이번 시스템 운영으로 신속한 대처가 가능해졌다.

김학동 군수는 “차량 침수위험 알림시스템 운영으로 갑작스러운 자연 재해가 와도 차량 피해가 발생하지 않아 군민들 안전은 물론 재산까지 지킬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예천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