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화이자 백신 284만3000회분, 내일 새벽 인천공항 도착

화이자 백신 284만3000회분, 내일 새벽 인천공항 도착

기사승인 2021. 09. 19. 14: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우리 정부가 미국 제약사 화이자와 직접 계약한 코로나19 백신이 추가로 들어온다.

19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화이자 백신 284만3000회분이 20일 오전 1시 40분께 LH8408 항공편으로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백신은 직계약 물량 6600만회분 중 일부다.

상반기에는 총 700만2000회분, 7·8월에는 총 1408만3000회분이 국내로 들어온 바 있다. 오는 20일 도착분을 포함해 9월 들어서는 총 1130만8000회분이 공급되는 것이다.

화이자 외에 다른 제품까지 포함하면 20일까지 총 6923만회분의 백신이 도입되는 셈이다. 정부가 개별 제약사 및 국제기구와 계약하거나 국제협력을 통해 확보한 백신은 모더나, 화이자, 아스트라제네카(AZ), 얀센, 노바백스 5종 총 1억9490만회분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