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추석 연휴 전국 고속도로 정체 여전…서울→부산 5시간 30분

추석 연휴 전국 고속도로 정체 여전…서울→부산 5시간 30분

기사승인 2021. 09. 19. 16: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추석연휴 시작... 고속도로 정체 시작<YONHAP NO-1952>
추석 연휴 둘째날인 19일 오후에도 전국 고속도로는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연합
추석 연휴 둘째날인 19일 오후 전국 고속도로에서 여전히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10분 기준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천안휴게소 부근∼남이분기점 23㎞, 회덕분기점∼비룡분기점 9㎞ 등 총 54㎞ 구간에서 차들이 서행중이다. 서울 방향은 양재 IC ∼반포 7㎞, 안성휴게소 부근∼남사 5㎞ 등 총 12㎞ 구간에서 정체를 보이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 목포 방향은 서평택 분기점 부근∼서해대교 13㎞, 서산 부근∼서산 휴게소 11㎞ 등 총 28㎞ 구간에서 정체를 빚고 있다.

수도권제1순환고속도로는 구리 방향 서운분기점∼송내 4㎞, 일산 방향 구리 남양주 요금소∼상일 부근 4㎞ 등 총 7㎞ 구간에서 소통이 원활하지 않다.

중부고속도로 남이 방향에서는 오창 부근∼남이분기점 11㎞, 마장휴게소∼모가 부근 7㎞ 등 총 21㎞ 구간에서 정체다. 영동고속도로는 강릉 방향 원주 분기점∼원주 부근 6㎞, 마성∼양지터널 부근 9㎞ 등 총 17㎞ 구간에서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이날 오후 5시 승용차로 서울 요금소를 출발해 전국 주요 도시까지 걸리는 시간은 부산 5시간 30분, 울산 5시간 10분, 대구 4시간 30분, 광주 3시간 20분, 대전 3시간 10분, 강릉 2시간 40분으로 예상된다.

도로공사는 귀성 방향 정체가 오후 8∼9시쯤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귀경 방향 정체는 조금 더 빠른 오후 6∼7시쯤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교통량은 전국 415만대이며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43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는 32만대가 이동할 것으로 예상됐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