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은혜 부총리 “대학생 주거 걱정없는 기숙사 지속 확충할 것”

유은혜 부총리 “대학생 주거 걱정없는 기숙사 지속 확충할 것”

기사승인 2021. 09. 20. 17: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추석 하루 앞둔 20일 고양시 '한국장학재단 대학생연합기숙사' 방문
대학생 주거 여건 위한 현장 의견 청취…"다양한 기숙사 확충할 것"
KakaoTalk_20210920_130807689_05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이 추석을 하루 앞둔 20일 경기 고양시 소재 ‘한국장학재단 대학생연합기숙사’를 방문해 대학생 주거 여건과 관련한 의견을 듣고 기숙사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제공=교육부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20일 “학생들이 주거에 대한 걱정 없이 학
업에 임할 수 있도록 하겠다”면서 “연합기숙사를 비롯한 다양한 기숙사를 지속해서 확충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유 부총리는 경기도 고양시에 있는 ‘한국장학재단 대학생연합기숙사’를 방문한 자리에서 이 같이 밝혔다.

유 부총리는 추석을 하루 앞둔 이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취업 준비 때문에 고향을 방문하지 못하는 대학생들을 격려하고 대학생 주거 여건 개선을 위한 현장 의견을 듣기 위해 연합기숙사를 방문했다.

또 유 부총리는 학생생활관(사생실)과 공동취사실 등 주거 환경을 점검하고 코로나19 방역 상황도 확인했다.

유 부총리는 “기숙사 현안 사항 건의와 방역 상황과 관련한 학교생활의 어려운 점은 교육부 정책수립이나 코로나19 방역체계 개선에 반영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 부총리가 방문한 대학생연합기숙사는 전국 최초 연합기숙사로서 지난 2017년 개관했다. 현재 수도권 66개 대학에 재학하는 대학생 900여명이 생활하고 있고, 올해는 코로나19와 취업 준비 등으로 학생 약 130명이 추석 명절을 기숙사에서 보낸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