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美 FDA 자문위, 머크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승인 권고

美 FDA 자문위, 머크 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 승인 권고

기사승인 2021. 12. 01. 08: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erck <YONHAP NO-4995> (AP)
미국 식품의약국(FDA) 자문 위원회가 제약사 머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를 승인하도록 권고했다./사진=AP 연합
미국 식품의약국(FDA) 자문 위원회가 제약사 머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를 승인하도록 권고했다.

3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FDA 자문 기구인 향균제자문위원회(ADAC)는 이날 투표를 통해 찬성 13, 반대 10으로 먹는 알약인 머크의 코로나19 치료제 ‘몰누피라비르(Molnupiravir)’ 승인을 권고하기로 했다.

다만 임신 기간에는 사용을 권고하지 않기로 했다.

FDA는 자문위의 결정을 바탕으로 며칠 내에 긴급 사용을 최종 판단할 예정이다.

몰누피라비르는 지난달 4일 이미 영국에서 세계 최초로 사용 승인을 받았다. 이번 FDA의 승인이 결정되면 미국에서는 경구용 치료제가 사용 승인을 받은 첫 사례가 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