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수도권 아파트 매수지수, 18개월만에 기준선서 추락

수도권 아파트 매수지수, 18개월만에 기준선서 추락

기사승인 2021. 12. 03. 11: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봄 이사철 앞두고 전국 주택 매매·전세가 상승폭 확대
서울 강북의 한 부동산중개업소에 시민이 부동산 매매가를 살펴 보고 있다. /송의주 기자 songuijoo@
아파트값 둔화세가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서울·경기지역의 아파트 거래시장에서도 매수 위축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3일 한국부동산원 주간 아파트 수급 동향에 따르면 이번주 수도권 아파트 매매수급 지수는 99.3으로 지난해 5월 25일 이후 1년 6개월만에 100 아래로 떨어졌다.

이 수치는 기준선인 100에서 0에 가까우면 공급이 수요보다 많은 것을 의미한다. 200에 가까울수록 수요가 공급보다 많은 것이다.

경기도 수급지수는 99.5로 지난해 5월 11일 이후 처음으로 100 아래의 수치를 보였다.

경기지역 아파트 매매가격 변동률은 8주 연속 둔화세를 보이며 이번 주 0.17%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서울 아파트 매매 수급지수는 98.0으로 3주 연속 100보다 낮은 수치를 지속하고 있다.

서울지역 권역별로는 도심권 99.0, 동북권 98.6, 서북권 97.7, 서남권 97.7, 동남권 97.5 등 모든 권역에서 100 밑으로 내려 앉았다.

수도권 아파트 전세수급지수는 100.2로 지난주 101.3에 비해 1.1포인트 낮아졌다.

특히 경기지역은 99.7로 지난해 5월 25일 99.8 이후 1년 6개월만에 기준선 아래 수치로 내려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