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위너 송민호 “쌍둥이형제가 있었으면 할 정도로 바빴다”

위너 송민호 “쌍둥이형제가 있었으면 할 정도로 바빴다”

기사승인 2021. 12. 07. 10: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INO DGM Moving Poster
위너 송민호가 바쁜 일정 속에 앨범을 완성했다고 밝혔다./제공=YG엔터테인먼트
위너 송민호가 바쁜 일정 속에 앨범을 완성했다고 밝혔다.

송민호는 7일 정규 3집 ‘투 인피니티.(TO INFINITY.)’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송민호가 바쁜 일정 와중에 앨범을 준비한 것에 대해 “쌍둥이형제가 있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할 정도였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송민호는 “어쨌거나 제가 하고자 했던 일이고 보여드릴 게 많고, 그래서 다 소화를 했어야 했다. 결국엔 값진 경험이 된 것 같다”며 “예능이나 콘서트 등도 저에겐 너무나 소중한 경험이 됐고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한편 송민호의 이번 신보는 음악 스펙트럼을 또 한 번 확장해 새로운 이야기를 풀어낸 앨범이다. 타이틀곡 ‘탕!♡(TANG!♡)’은 ‘사랑을 얻기 위해서라면 어떠한 대가라도 기꺼이 치르겠다’는 열정 넘치는 가사가 담긴 곡으로 송민호 특유의 힙합 스웨그를 표현했다.

이 외에도 앨범에는 ‘러브 인 다 카(LOVE IN DA CAR)’ ‘피라미드(PYRAMID)’ ‘바른말 (LANGUAGE)’ ‘킬(KILL)’ 등의 곡이 담긴다. 개코·릴보이·소금·선우정아·아이코 바비 등이 힘을 보탰다. 7일 오후 6시 방송.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