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당근마켓 ‘제16회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대통령상 수상

당근마켓 ‘제16회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대통령상 수상

기사승인 2021. 12. 08. 14: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민 자원 재사용 문화 조성, 이웃간 나눔과 자원 순환 장려
당근마켓
당근마켓이 인터넷 산업의 발전과 건강한 사회 문화, 공익 증진에 기여한 최고 우수 기업으로 선정됐다.

당근마켓은 ‘제16회 대한민국 인터넷대상’에서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대한민국 인터넷대상’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최로 2006년부터 시작해 올해로16회를 맞이한 인터넷 분야 최고 권위의 정부 시상식이다. 8일 온라인으로 개최된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시상식은 한 해 동안 우수한 성과를 낸 인터넷 기술 및 서비스를 널리 알리고 혁신성과 미래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은 기업들을 시상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올해 대한민국 인터넷 대상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한 당근마켓은, IT기술로 전 국민적인 자원 재사용 문화를 조성하고, 이웃간 나눔과 자원 순환을 장려해 사회 전반에 긍정적인 변화와 환경 개선에 기여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동네 주민들이 유용한 지역 정보와 소식을 나누는 소통의 장이자, 크고 작은 어려움이 있을 때 따뜻한 온기를 나누며 정을 베풀고 실천하는 온라인 마을회관 역할을 한다는 점도 주요 선정 배경으로 꼽혔다. 당근마켓을 통해 마음을 따뜻하게 녹여주는 다양한 소통들이 늘어가며 날로 각박해져 가는 메마른 사회 속, 지역 공동체의 참된 의미를 발전시켜 온 공로를 인정받은 것이다.

당근마켓은 지역 사회 연결을 통해 하이퍼로컬 시장에서 독보적인 입지를 구축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생태계를 조성한 혁신성과 잠재력 부분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1가구 1당근 시대, 집집마다 생활 밀착 서비스로 깊숙이 스며든 당근마켓은 2015년 7월 설립 이후 매년 자체 기록을 경신하며 기하급수 성장세를 그리고 있다. 최근에는 이웃 간 소통을 넘어, 지역 소상공인과 이웃들을 연결하는 ‘내 근처’, ‘비즈프로필’ 등 지역 상권 활성화를 돕는 서비스까지 화제를 모으며 로컬 경제 활성화를 이끄는 주역으로도 주목받고 있다.

당근마켓 김재현 공동대표는 “지역 사회 전반에 당근마켓이 전하고자 했던 건강한 영향력이 잘 전달된 것 같아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하이퍼로컬 서비스로서의 역할은 물론, 전 세계 주요 도시를 아우르며 지역과 사람을 잇는 글로벌 브랜드로 나아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