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위메이드, 위믹스 플랫폼에 ‘다크에덴’ 개발사 소프톤 합류

위메이드, 위믹스 플랫폼에 ‘다크에덴’ 개발사 소프톤 합류

기사승인 2021. 12. 08. 14: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소프톤-보도자료-이미지_211203
위메이드는 소프톤 엔터테인먼트의 게임을 위믹스 플랫폼에 온보딩하기로 합의하고 MOU를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소프톤 엔터테인먼트는 2002년 공개 서비스를 시작한 ‘다크에덴’을 현재까지 운영하고 있는 회사로, 호러 장르로 글로벌 블록체인 게임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대표작 다크에덴‘은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장수 게임으로, 세계 최초로 뱀파이어를 소재로 한 호러 MMORPG이다. 다양한 전쟁 모드, 뛰어난 타격감, 간편한 조작을 강점으로 한다고 설명했다.

위메이드는 내년 말까지 위믹스 토큰을 기축통화로 하는 게임을 100개 서비스하는 것이 목표다. 게임을 즐기며 재화를 얻는 ‘P&E’(play and earn)이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에 동참할 여러 개발사들과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오랜 경험과 노하우를 지닌 소프톤의 웰메이드 게임이 다른 회사들보다 먼저 블록체인 이코노미를 받아들여, 완전히 다른 레벨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