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남세종종합청소년센터 올해 9개 영역 152개 프로그램 운영

기사승인 2022. 01. 16. 10: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남세종종합청소년센터 전경
남세종종합청소년센터 전경/제공=세종시
세종 이상선 기자 = 세종시는 남세종종합청소년센터 개관 1주년을 맞아 지난해 이어 올해도 9개 영역 152개 프로그램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세종시 아름동에 위치한 남세종종합청소년센터는 다목적강당, 체육관, 방송콘텐츠제작실, 요리실습실, 메이커스페이스실, 클라이밍장 등 시설을 갖추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일부 공간이 백신예방접종센터로 잠시 운영됐지만, 지난 1년여 간 총 12만 명의 시민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남세종종합청소년센터에서는 코로나19 속에서도 청소년 활동 활성화를 위해 9개 영역 156개의 비대면·대면 프로그램을 운영해 총 3만 1318명의 청소년 등이 참여했다.

특히 방송직업 체험활동, 코딩 등 4차 산업 프로그램 부문에서 큰 호응을 이끌고 있으며, 인근 학교와 업무협약으로 청소년자치활동, 진로체험 프로그램 등을 지원하며 청소년 거점 공간으로 자리매김했다.

시는 개관 2년째인 올해 역시 세종시 청소년의 문화·예술·여가활동을 위해 학교연계 사업, 봉사활동, 동아리활동, 교육문화 프로그램 등 수요자 중심의 9개 영역 152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남 세종종합청소년센터가 청소년이 원하는 명실상부한 지역 청소년 거점 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 청소년들이 마음껏 활동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