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CJ프레시웨이 아이누리, 생분해성 포장재 사용 엽채류 출시

CJ프레시웨이 아이누리, 생분해성 포장재 사용 엽채류 출시

기사승인 2022. 01. 17. 09: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J그룹의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기업 CJ프레시웨이는 키즈 식재료 브랜드 ‘아이누리’에서 생분해성 포장재를 사용한 친환경 엽채류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CJ프레시웨이에 따르면 이번 신제품은 유기합성 농약을 사용하지 않고 국가 인증 기준을 준수한 친환경 상추·깻잎·시금치·쑥갓 등 총 11종이다.

회사 측은 “아이누리의 생분해성 포장재는 식물의 전분에서 추출한 원료로 만든 PLA(Poly Lactic Acid) 소재로 환경호르몬이나 중금속 등 유해물질이 없고 폐기 시 퇴비화 조건에서 미생물에 의해 생분해된다”며 “비닐 포장재 대신 생분해성 포장재를 사용함으로써 포장재 제작 단계에서 발생하는 탄소와 플라스틱의 사용량이 감소할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 생분해성 포장재 도입은 ESG 경영활동의 일환으로 ESG 핵심가치인 △건강한 식문화 △지속가능한 유통을 실현하고자 추진됐다. 특히 아이누리에 생분해성 포장재를 접목한 것은 아이들이 먹는 식재료뿐만 아니라 포장재에도 자연친화적인 요소를 더해 아이들에게 환경보호와 자원순환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함이라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이번 아이누리의 생분해성 포장재 도입과 더불어 비건, 대체육 등 활용한 메뉴 개발, 물류 시스템 최적화 등을 준비하고 있다”며 “앞으로 고객과 협력사, 임직원 모두가 친환경 경영에 동참할 수 있도록 ESG 활동 영역을 넓혀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
아이누리, 생분해성 포장재 사용 엽채류 출시/제공=CJ프레시웨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