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멜로망스 김민석의 ‘취중고백’, 비오의 ‘카운팅스타’ 밀어내고 멜론 주간차트 1위

멜로망스 김민석의 ‘취중고백’, 비오의 ‘카운팅스타’ 밀어내고 멜론 주간차트 1위

기사승인 2022. 01. 18.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20118_멜론_image
/제공=멜론
남성듀오 멜로망스의 멤버 김민석이 신곡 ‘취중고백’으로 멜론 주간차트 1위에 등극했다.

멜론에 따르면 김민석은 1월 3주(1월 10일 ~ 1월 16일)차 주간차트에서 지난해 12월 19일 발매한 ‘취중고백’으로 정상에 섰다. 과거 발매된 곡을 현대의 감성으로 재해석하는 리본 프로젝트의 12번째 음원으로 발매된 ‘취중고백’은 지난 2005년에 발매된 필의 ‘취중고백’을 원곡으로 한다.

원곡 ‘취중고백’은 솔리드 ‘이 밤의 끝을 잡고’, 서지원의 ‘내 눈물 모아’ 등의 작사가 김혜선이 작곡가로 첫발을 내디뎠던 작품으로, 이번 리메이크에선 김민석의 진솔한 목소리와 어쿠스틱 사운드 등 현대적인 해석이 더해졌다.

‘취중고백’이 1위를 차지하면서 4주 연속 정상을 지키며 장기집권했던 비오의 ‘카운팅 스타’(Counting Stars)는 이번 주간차트에서 3위를 기록했다. 2위는 엠넷 ‘쇼미더머니10’ 경연곡으로 발매된 소코도모의 ‘회전목마’가 올랐다.

SBS 월화드라마 ‘그 해 우리는’ OST들의 순위는 대폭 상승해 눈길을 끌었다. 그룹 방탄소년단의 뷔, 10CM, 샘김, 이승윤, 김나영 등 음원 강자들이 총출동한 초호화 라인업을 자랑하는 ‘그 해 우리는’ OST들은 한 주 동안 평균 10계단 이상 순위 상승을 기록했다.

먼저 뷔가 부른 ‘그 해 우리는’ OST ‘크리스마스 트리’(Christmas Tree)는 전주 대비 10계단 상승하며 21위를 기록했으며 10CM가 부른 ‘서랍’은 18계단 오르며 32위를 차지했다. 김나영의 ‘이별후회’ 역시 24계단 올라 33위에 랭크됐다. 이승윤이 부른 ‘언덕나무’와 샘김이 부른 ‘여름비’는 각각 49위와 70위로 주간차트에 진입했다.

이밖에 SM엔터테인먼트에서 선보이는 새 프로젝트 ‘걸스 온 탑’(Girls On Top, GOT)의 첫 유닛이자 보아, 그룹 소녀시대의 태연과 효연, 그룹 레드벨벳의 슬기와 웬디, 그룹 에스파의 카리나와 윈터 등 7명으로 구성된 그룹 갓더비트(GOT the beat)의 노래 ‘스텝 백’(Step Back)이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내는데 성공했다. 전주 대비 14계단 상승하며 주간차트 16위에 안착한 이 곡은 반복되는 베이스와 악기의 변주가 중독적인 힙합 알앤비 곡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