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와이지엔터테인먼트, 올해 이익 추정치 하향…목표가↓”

“와이지엔터테인먼트, 올해 이익 추정치 하향…목표가↓”

기사승인 2022. 01. 20. 08: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삼성증권은 20일 와이지엔터테인먼트에 대해 이익 추정치 하향을 반영해 목표주가를 기존 9만1000원에서 7만80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최민하 삼성증권 연구원은 “아티스트의 활동 일정을 고려해 올해 상반기 실적 추정치를 하향했다”며 “콘서트 매출은 투어 등 본격화 시점을 하반기로 이연해 2022년 추정치를 250억원(기존 350억원)으로 낮췄다”고 밝혔다.

최 연구원은 아티스트의 본격 활동 재개가 예상되는 올해 중반부터 성과 확대와 함께 주가도 기지개를 켤 것으로 전망했다.

올해는 ‘트레저’, ‘블랙핑크’, 6년만의 신인 걸그룹 데뷔 등의 활동이 기대된다. 그는 “블랙핑크의 공백기가 예상보다 길어져 연중으로 완전체 활동은 다소 뜸했다”며 “올해 중순 앨범 발매와 함께 완전체 활동을 재개할 것으로 전망하는데 이와 맞물려 월드 투어도 펼칠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