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우리은행, 올해 3대 과제는 ‘플랫폼 강화·본업 혁신·지속성장’

우리은행, 올해 3대 과제는 ‘플랫폼 강화·본업 혁신·지속성장’

기사승인 2022. 01. 23.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2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 개최
권광석 "고객 중심 금융플랫폼 전환"
clip20220121181608
지난 21일 서울시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2022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에서 권광석 우리은행장이 고객중심 ‘금융플랫폼 기업 도약’을 선언하고 있다./제공=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지난 21일 서울시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줌과 메타버스 등 디지털 플랫폼을 활용한 비대면 방식으로 ‘2022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올해 경영목표를 ‘고객 중심 넘버원(No.1)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내걸었다. 이를 위한 3대 추진 방향으로는 플랫폼 지배력 강화, 본업 경쟁력 혁신, 지속성장기반 확대 등을 제시했다.

회의는 1부 ‘2021년 성과 리뷰 및 2022년 경영계획, 디지털 콜로키움’으로 시작됐다. 디지털 콜로키움에서는 작년 디지털 사업 성과들을 리뷰하고 올해 핵심 디지털 전환(DT) 사업들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서 2부 전행 핵심평가지표(KPI) 우수지점 시상식, 3부 최고경영자(CEO) 메시지·다짐 퍼포먼스가 진행됐다. 특히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비대면 회의에는 올해 창립 123주년을 맞아 MZ세대 123명이 참여해 임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성공으로 가는 유일한 불변의 원칙은 바로 ‘고객’”이라며 “은행이란 기존 틀을 깨고 ‘고객 중심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과감하게 전환해 올 한해 더 높이 도약하는 최고의 기회로 만들자”고 말했다.

이어 “영업경쟁력도 혁신해 견고한 수익 및 성장 기반을 마련해야 한다”며 “올해 디지털 전환, 채널 고도화의 성공적인 마무리와 본업 경쟁력 혁신으로 작년을 뛰어넘는 위대한 역사를 창조하자”고 주문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