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너의 밤이 되어줄게’ 이준영 “윤태인에 공감해준 시청자들에 감사”

‘너의 밤이 되어줄게’ 이준영 “윤태인에 공감해준 시청자들에 감사”

기사승인 2022. 01. 23. 10: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준영_너의밤이되어줄게[제공=SBS'너의밤이되어줄게] (1)
이준영 /제공=SBS
배우 이준영이 ‘너의 밤이 되어줄게’ 종영을 앞두고 소감을 전했다.

이준영은 23일 소속사 측을 통해 이날 종영을 앞둔 SBS 일요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에 대해 “더울 때 촬영을 시작해서 추울 때까지 모든 계절을 함께한 선물 같은 작품이 마무리됐다. 이런저런 감정이 많이 오가는 것 같다. ‘너의 밤이 되어줄게’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분들, 배우분들 모두와 함께 작업할 수 있어서 행복했고 가장 큰 행운이라 생각한다”라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어 “서툴지만 점점 성장하는 윤태인을 사랑해주고 공감해준 시청자 여러분에 감사하다. 앞으로도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겠다”라고 덧붙였다.

이 작품은 몽유병을 앓고 있는 월드 스타 아이돌 윤태인(이준영)과 비밀리에 이를 치료해야 하는 신분위장 입주 주치의 인윤주(정인선)의 달콤 살벌한, 멘탈 치유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이준영은 첫 등장부터 세상의 중심은 자기라고 생각하는 불통의 음악 천재 아이돌 윤태인으로 분해 복합적인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하며 호평을 얻었다. 또한 윤주, 루나 멤버들과의 남다른 케미스트리로 재미를 더했고 까칠한 듯한 모습 뒤로 서툴고 따뜻한 매력으로 보여줬다.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23일 오후 11시 5분 2회 연속 방송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