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동원, 장윤정과 ‘개나리 학당’서 올림픽 두고 세대 차이 “호돌이VS수호랑”

정동원, 장윤정과 ‘개나리 학당’서 올림픽 두고 세대 차이 “호돌이VS수호랑”

기사승인 2022. 01. 25. 08: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동원
개나리학당/제공=TV조선
가수 정동원이 ‘개나리학당’에서 올림픽 마스코트를 이야기하며 세대차이를 느꼈다.

24일 방송된 TV조선 ‘개나리학당’에는 가수 장윤정이 이사장으로 출연해 ‘개나리학당’ 멤버들과 세대 간의 문화를 배우고 이해했다.

정동원이 “이사장님이 태어난 해에는 뭐가 유행이었냐”라고 묻자 장윤정은 1988년 서울 올림픽의 마스코트였던 호돌이를 언급했다.

이에 정동원은 “우리는 올림픽 하면 평창의 호랑이(가 떠오른다)”라며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의 마스코트인 수호랑을 언급해 세대 차이가 느껴지는 답변으로 웃음 자아냈다.

‘개나리학당’은 ‘미스트롯’ ‘미스터트롯’ ‘국민가수’ 등 TV조선이 발굴한 어린이 출연자들이 보여주는 예능 도전기다.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