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지난해 상장법인 141곳 M&A 실시…전년比 16.5%↑

지난해 상장법인 141곳 M&A 실시…전년比 16.5%↑

기사승인 2022. 01. 25. 10: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스크린샷(116)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해 상장법인 중 기업 인수·합병(M&A)을 완료했거나 진행 중인 회사가 141개사로 전년(121개사) 대비 16.5% 증가했다고 밝혔다.

사유별로는 합병이 126개사로 가장 많았고, 이어 주식교환?이전(10개사), 영업양수·양도(5개사) 순이다.

시장별로는 유가증권시장의 M&A가 53 건으로 전년(40 건) 대비 32.5% 늘었고, 코스닥시장은 88 건으로 전년(81 건) 대비 8.64% 증가했다.

상장법인이 예탁결제원을 통해 주주에게 지급한 주식매수청구대금은 8274억원으로 전년(976억원) 대비 747.7%로 대폭 증가했따.

유가증권시장에서는 1698억원이 지급돼 전년(842억원) 대비 101.7% 증가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6576억원이 지급돼 전년(134억원) 대비 4798.3% 늘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