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한금융투자, 법인영업센터 오픈…“자산 솔루션 제공”

신한금융투자, 법인영업센터 오픈…“자산 솔루션 제공”

기사승인 2022. 01. 27. 10: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643248438.8184
신한금융투자는 법인영업 서비스를 특화시킨 ‘법인영업센터’를 신규 설립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에 신설된 법인영업센터는 신한금융투자의 법인영업 전문가와 기업금융(IB) 전문가를 영업 현장에 전진 배치하고 법인의 다양한 자본시장 니즈에 맞는 명확한 솔루션과 법인 및 법인 오너를 위한 차별화된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신한금융투자는 지난 정기 인사 때 본사 홀세일부문의 법인영업 전문가 5명과 GIB부문의 기업금융 전문가 1명을 선제적으로 발령 및 조직개편해 법인영업센터를 출범했다.

신한금융투자 법인영업센터에서는 기업공개(IPO)부터, 인수합병(M&A), 유상증자, 메자닌, 회사채 등 자본시장 솔루션을 제공함과 동시에 법인 오너와 가족 및 임직원의 개인자산관리까지 전담하여 영업의 커버리지를 확대할 예정이다.

법인자금 운용(금융상품)과 관리 중심의 기존 법인영업 방식에서 벗어나 법인의 생애주기별 필요한 자본시장 니즈를 분석하고 이를 바탕으로 전문적인 법인토털솔루션을 원스톱으로 제공함으로써 법인 고객의 자본시장 플랫폼 역할을 수행하는 것이 최종 목표다.

양진근 신한금융투자 리테일전략본부장은 “법인 고객 성향을 정확히 파악하고 자본시장과 기업경영 환경 분석을 통해 자산관리(WM) 비즈니스와 전통 IB비즈니스를 동시에 법인고객에게 제공할 것“이라며 “법인영업센터가 법인영업생태계를 구축하고 법인영업 중심의 영업환경을 창출하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