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TSMC, 6월 가오슝 공장 착공…시와 재생수 협력 약속

TSMC, 6월 가오슝 공장 착공…시와 재생수 협력 약속

기사승인 2022. 05. 17. 12: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만 현지매체 리버티타임스 보도
2020111101001264200076501
제공=TSMC
대만 TSMC가 오는 6월부터 대만 남부 가오슝 지역에 공장을 짓는다.

대만 매체 리버티타임스는 지난 16일 TSMC와 가오슝시 당국이 반도체공장과 재생수 공장을 짓는데 협력키로 했다고 전했다.

TSMC 가오슝 공장은 7나노미터(㎚) 공정이 배치될 것으로 알려졌으며 하루 물 수요량은 11만8000톤으로 예상된다. 반도체 생산에 필요한 용수는 가오슝시와 함께 짓는 재생수 공장에서 처리를 거쳐 재사용될 예정이다. 이 공장에서 생산할 재생수는 연간 3만톤 규모가 될 전망이다. 오는 2024년 완공을 목표로 한다.

TSMC는 지난해 대만을 5개월여 간 강타한 가뭄으로 용수 확보에 어려움을 겪은 바 있다. 대만을 관통하는 태풍 수가 2020년 급격히 줄면서 지난해 상반기까지 가뭄이 이어진 탓이다. TSMC는 지난해 상반기 한 대당 180만원가량을 들여 2.5톤 트럭으로 물을 실어나르기도 했다.

한편 TSMC는 오는 2030년까지 재생수를 전체 사용 용수의 60%까지 늘리는 것이 목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