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성시, 행안부 주관 규제애로 해소 우수사례 선정

안성시, 행안부 주관 규제애로 해소 우수사례 선정

기사승인 2022. 05. 25. 14: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광역교통 사각지대 해소노력 인정 행안부 평가서 우수
안성시,  행안부 주관 규제애로 해소 우수사례 선정
안성시청
안성 이진 기자 =경기 안성시의 ‘광역교통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운행거리 제한 규제 해소’가 행정안전부 주관 2022년 1분기 적극행정 규제해소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행안부는 매년 적극행정을 통해 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우수사례를 선정하며 올해 1분기에는 전국에서 제출한 403건의 사례 중 전문평가단 합동 심사를 통해 안성시를 포함한 8건의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그동안 안성시는 광역버스 운행 거리를 행정구역 경계로부터 50Km로 제한하는 법률에 따라 강남 등 주요 교통거점 간 광역버스를 운행할 수 없어 시민 불편이 매우 컸다.

이를 해소하기 위해 경기도 광역교통체계구축 연구과제 건의, 제4차 여성기초단체장협의회 정책간담회 정책건의와 경기도, 국토교통부 등 다양한 창구를 활용해 수시로 불합리함에 대해 건의했다.

이러한 노력 끝에 해당 법률 개정을 통한 규제 완화를 이끌어냈으며 특히 시민의 대중교통 이용 편의를 높이고 전국 광역교통 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시 관계자는 “시행규칙 개정으로 안성~강남역 광역버스 신규노선을 국토교통부 대도시권 광역교통 위원회에 신청할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편의 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생활 속 작은 불편부터 해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