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가정을 위해 노력한 당신을 위한’ 특별 템플스테이 진행

‘가정을 위해 노력한 당신을 위한’ 특별 템플스테이 진행

기사승인 2022. 05. 27.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노인복지센터 어르신 대상, 배우 정찬도 참석
clip20220527115442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경기도 남양주 봉선사에서 서울 노인복지센터 어르신 20명을 대상으로 템플스테이를 진행했다. 봉선사 총무국장 보관 스님과 문화사업단 사무국장 덕운 스님 등과 어르신들이 기념촬영을 했다./제공=문화사업단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하 문화사업단)은 5월 25일부터 26일까지 남양주 봉선사에서 서울 노인복지센터 어르신 20명을 대상으로 템플스테이를 진행했다. 특히 템플스테이 20주년 홍보대사로 위촉 예정인 정찬 배우가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배우 정찬 씨는 “여기 참석하신 어르신들을 뵈니 저희 부모님 뵙는 것 같아 기분이 너무 좋다.”며 “아름다운 자연 속 산사에서 템플스테이를 통해 몸도 마음도 힐링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어르신을 위한 템플스테이’는 20주년 특별 템플스테이 프로그램 중 하나로 만 65세 (1957년생 중 생일이 지난 분)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운영한다.

이번 봉선사 템플스테이에서는 1박 2일간 연꽃등 만들기 체험, 스님과의 차담, 국립수목원 탐방 등을 진행했다.

참가자 대표 이희경 어르신은 “코로나로 긴 시간 동안 외부활동을 못했는데, 이렇게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쉬는 봉선사에서 서울노인복지센터 회원들과 템플스테이를 하게 돼 기쁘다”며 “이 특별한 시간을 마련해준 한국불교문화사업단과 봉선사에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문화사업단장 원경 스님은 “2002년에 시작된 템플스테이가 국민들의 사랑에 힘입어 올해 20주년을 맞이했다”며 “국민들과 함께하는 20주년을 만들기 위해 이번 어르신 템플스테이와 같이 다양한 형태의 프로그램을 준비했으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문화사업단은 앞으로 20대 청년을 대상으로 스무살 맞이 특별 템플스테이를 진행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