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2022 한국 경영자상 수상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2022 한국 경영자상 수상

기사승인 2022. 05. 27. 14: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현대百_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2022 한국의 경영자상 수상
27일 서울 한남동 그랜드하얏트서울 호텔에서 진행된 ‘한국의 경영자상’ 시상식에서 김기남 삼성전자 종합기술원 회장,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이봉서 한국능률협회 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한현옥 클리오 사장, 김창수 에프앤에프 회장(왼쪽부터)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제공=현대백화점그룹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이 한국능률협회로부터 ‘2022년 한국의 경영자상’을 받았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정지선 회장이 27일 서울 한남동 그랜드햐앗트서울 호텔에서 열린 제 52회 한국의 경영자상 시상식에서 ‘2022년 한국의 경영자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한국의 경영자상’은 한국능률협회가 1969년부터 국내 경제 발전을 주도해온 존경받는 경영자를 선정해 수여하고 있다.

정지선 회장은 지난해 서울 여의도에 선보인 ‘더현대 서울’의 성공적인 오픈을 통해 오프라인 유통의 미래 방향성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더현대 서울은 팬데믹 상황 속에서도 개점 1년만에 매출 8000억원을 돌파하며 백화점 업계 최단기간 연매출 1조원 달성을 기대하고 있다.

또한 ‘도전’과 ‘혁신’의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과감한 인수합병(M&A)과 사업 다각화를 추진해 현대백화점그룹의 비약적인 성장을 이끌고 있다고 그룹 측은 강조했다. 평소 ‘일하기 좋은 기업문화를 만들어 구성원들이 출근하고 싶어하는 회사를 만들어가야 한다’는 지론을 바탕으로 유통업계 ‘일가정 양립’ 문화 구축을 선도해왔다는 평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